해제

닫기

녹원(鹿苑)

   
《녹원鹿苑》은 1946년 5월 28일에 결성된 조선불교학생동맹朝鮮佛敎學生同盟의 기관지이다. 《녹원》의 1집은 1947년 3월 1일 동맹에서 기관지 발간을 계획하여, 9월 15일에 발행되었으며 2집은 1949년 7월 13일에 발행되었다. 1집의 발행소는 조선불교학생동맹이었고, 편집 겸 발행인은 그 동맹의 문화부장이었던 김창호金昌浩였다. 그러나 그 동맹이 1948년 전후에 조선불교학생회朝鮮佛敎學生會로 단체명이 전환되었기에 발행소는 조선불교학생회의 문화부였으며, 발행인은 이하우李夏雨였다.
녹원의 내용은 불교학생들의 학위논문, 시, 소설, 수필, 콩트 등과 동맹 및 학생회의 일지, 교계소식 등이 실려 있다. 그러나 그 내용에는 동맹의 선언, 강령, 규약, 간부진용, 졸업생들의 동향 등도 게재되고 있어 해방 직후 학생들의 동향을 살펴봄에 있어 필수불가결한 자료의 가치를 갖고 있다. 한편 우리가 유의할 내용은 이 잡지에 기고된 당시 불교 혁신운동에 관련된 내용이 다수 있다는 것이다. 이 내용은 교계소식과 함께 당시 불교계의 제반 동향을 살핌에 있어 귀중한 사실을 우리에게 전하고 있다는 것이다.
당시 그 동맹의 위원장이었던 이외윤의 회고에 의하면 그 동맹 내에서도 여타 사회단체와 같이 좌우익 노선에 관련된 일정한 갈등이 있었다고 한다. 바로 그 점이 1948년 정부가 수립되면서 사상의 재편구도와 맞물려 동맹이 학생회로 전환되는 요인이 되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