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bliographical Introduction

닫기

대락금강불공진실삼마야경(大樂金剛不空眞實三摩耶經)

1. 개요
당(唐)나라 때 불공(不空, Amoghavajra)이 한역하였으며, 다른 이름으로 『금강정유가반야이취경』, 『대락금강불공진실삼마지야경』, 『반야바라밀다이취품』, 『불공진실삼마야반야이취경』이라고도 한다. ‘대락금강불공’은 금강수 보살을 가리키는데, 대일여래가 반야를 성취하기 위해 진언(眞言) 수행을 권하고 수행 공덕을 설하는 경전이다.
2. 성립과 한역
당(唐)나라 때 금강지(金剛智, Vajrabodhi)와 함께 720년 낙양(洛陽)에 들어와 774년 입적한 불공(不空, Amoghavajra)이 한역하였다.
3. 주석서와 이역본
이역본으로는 『금강정유가이취반야경』(금강지 역), 『대반야바라밀다경』 제10회 『반야이취분』(현장 역), 『불설변조반야바라밀경』(시호 역), 『불설최상근본대락금강불공삼매대교왕경』(법현 역), 『실상반야바라밀경』(보리류지 역)이 있다.
4. 구성과 내용
대일여래(大日如來)가 ‘대락금강불공’인 금강살타(金剛薩埵)에게 반야(般若)의 이치를 전하면서, 이를 성취하기 위하여 그 증득의 핵심이 되는 진언(眞言)의 수행을 권하고, 그 수행 공덕을 설하는 내용의 경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