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상도 소개

불교 경전의 내용이나 교리, 불교 설화를 시각적으로 표현한 그림
다양한 불교 문헌 가운데 변상도를 따로 모았습니다.
문자로 부처님의 가르침을 표현한 서적에서 그림을 통해 전해지는
불교 이야이기를 담아서 연구 및 활용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집대성 하였습니다.
불교의 변(變)은 구전된 이야기를 문자나 그림을 이용하여 표현하는 것을 말하는데, 변상(變相)은 변(變) 가운데 그림을 이용하여 불교 이야기를 전달하는 가장 대표적인 방식이다. 변상은 넓은 의미에서 보면 벽화나 탱화 등의 회화와 조각 등 부조까지도 의미한다.

좁은 의미에서 보면 경전의 내용을 도상으로 설명하는 경전 그림으로 사경화(寫經畵)와 판경화(版經畵)를 가리킨다. 이러한 변상의 기원은 고대 인도의 불탑에 새겨진 부처님의 생애나 전생 이야기를 묘사한 부조에서 찾을 수 있다. 이후 다양한 경전이 성립하고 그 내용을 대중들이 알기 쉽도록 하거나 심오한 교리를 그림을 통해 설명하는 변상도가 유행하였다.

또한 변상도의 형식이 어느 정도 형성된 이후에는 경전의 내용을 설명하기보다는 경전 그 자체를 수호한다는 목적으로 변상도가 그려지기도 하였다. 그리고 특정 목적으로 위해 부처님의 말씀을 담는 경전과는 다른 위경(僞經)이 제작되었는데, 그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서도 변상도가 제작되어 경전에 포함되기도 하였다.

한국불교의 전통에서 제작된 경전과 문헌에도 그 내용을 보다 쉽게 전달한다는 등의 목적으로 포함되어 있는 변상도를 많이 접할 수 있다. 변상도는 그 자체로 신앙과 예경의 대상이며, 경전 내용을 함축적으로 표현하는 기능을 지녔다. 뿐만 아니라 뛰어난 예술적 가치까지 지니고 있는 불교 특유의 의미전달 방식이다. 각 문헌에 포함된 변상도만 따로 모아 이에 대한 연구 및 활용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집대성 하여 새로운 불교문화 콘텐츠 창조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